포털:자연과학/인간의 생식

위키배움터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인간의 생식은 인간이 자녀를 낳는 것이다.


1강 왜 필요한가[편집]

인간도 동물의 하나로서 개체의 유지를 위해 자녀를 낳는다. 인간은 또한 가족을 구성하여 문화를 전달한다.

2강 인간의 생식 기관[편집]

3강 생식의 실재[편집]

인간은 정자와 난자가 만나서 수태된다.

정자와 난자는 체내에서 다른 세포처럼 오랫동안 사는 것이 아니고, 정자는 3~5일, 난자는 1일동안 생존한다. 정자는 남성의 체내에서 계속 만들어지고 있지만, 난자는 한달에 한번 꼴로 배출 된다. 이를 배란이라고 한다. 다른 동물은 발정기가 있어서, 배란을 스스로 알고 또 그 동물을 지켜보는 동물도 상대방의 배란을 알아 챌 수 있지만 인간은 스스로 배란기를 알아채지 못하고, 인간의 겉모습이나 행동으로 배란을 알기 어렵다. 하지만 신체상의 변화를 통하여서나 신체의 변화를 미리 기록하여 배란의 시기를 알아낼 수 있다.

배란과 연관된 신체 변화로, 월경이 있다. 배란된 난자가 수정될 경우에 대비하여 여성의 자궁은 이에 대한 준비를 하는데, 수정이 되어 착상이 되지 않으면 이를 배출하게 된다. 이것이 월경이다.

따라서 월경은 배란이 된 후 일정한 시기(보통 14일)후에 일어나게 된다. 여성의 경우 월경기간을 기록하여 두는 것이 일반적이다.

임신이 된 경우, 임신 기간에는 배란이 일어나지 않는다. 배란은 호르몬의 지배를 받아서 수유기에는 배란이 잘 일어나지 않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