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털:고등학교/한국사/실학

위키배움터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자료 정보
Tulliana launch.png 진행 상황: 이 자료는 갓 만들어지기 시작하였습니다. 잘 진행될 수 있도록 여러분이 도와주세요.
Books-aj.svg aj ashton 01b.svg 교육 수준: 이 자료는 고등학교 강의 수준의 자료입니다.
Nuvola apps edu miscellaneous.svg 자료 형식: 이 자료는 강의형식의 자료입니다.
Taegeuk.svg 과목 정보: 이 자료는 한국사 과목의 자료입니다.


중농주의[편집]

농업을 중요시하였던 실학자들을 중농학파라고 하고, 토지개혁 등을 추구한다고 하여 경제치용 학파라고도 부릅니다. 이들은 대부분 남인 출신이었습니다.

유형원[편집]

유형원균전론을 주장하였습니다. 균전론은 신분에 따른 구분을 한 뒤에, 같은 신분 내에서 균등하게 배분하는 방안이었습니다. 이러한 균전론은 저서인 반계수록에 실려 있습니다.

이익[편집]

이익한전론을 주장하였습니다. 한 가정에서 생활에 필요할만큼의 땅인 영업전을 두는 방안입니다. 또한, 영업전은 매매를 금지하도록 하고, 나머지 소유 토지만 매매를 가능하도록 한 것입니다.

정약용[편집]

정약용여전론을 주장하였습니다. 여전은 공동소유 공동농작을 하는 공동농장 토지를 의미합니다. 공동농장을 하면서, 노동량에 따라 결과물을 나누는 방안입니다.

중상주의[편집]

상업을 중요시하였던 실학자들을 중상학파라고 하고, 이용후생 학파라고도 부릅니다. 이들은 노론 출신이 많았습니다.

유수원[편집]

유수원은 사농공상의 평등화를 주장하였습니다. 사농공상의 평등화로 상인이 차별받는 것을 없애려고 한 것입니다.

홍대용[편집]

홍대용은 기술 문화를 중요시하였고, 신분제 철폐를 주장하였습니다.

박지원[편집]

박지원은 수레와 선박의 이용을 주장하였고, 화폐의 유통을 주장하였습니다.

박제가[편집]

박제가는 박지원의 제자인데, 소비를 중요시하였습니다. 우물물에 대한 비유가 유명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