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털:고등학교/한국사/발해

위키배움터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자료 정보
Face-blush.svg 진행 상황: 이 자료는 아직까지 만들어지는 중입니다. 여러분이 빨리 진행될 수 있도록 도와주세요.
Books-aj.svg aj ashton 01b.svg 교육 수준: 이 자료는 고등학교 강의 수준의 자료입니다.
Nuvola apps edu miscellaneous.svg 자료 형식: 이 자료는 강의형식의 자료입니다.
Taegeuk.svg 과목 정보: 이 자료는 한국사 과목의 자료입니다.


건국과 발전[편집]

발해는 고구려 장군 출신인 대조영이 고구려 유민과 말갈족을 모아 길림성 동모산 기슭에서 건국하였습니다. 이 때가 바로 698년입니다. 이후부터 신라와 발해가 공존하는 남북국 시대와 형세가 형성됩니다.

발해는 고구려 옛 땅에 세운 나라이다. 사방이 2000여리며, 촌리마다 말갈인 마을이다. 그 백성은 발갈인이 많고 토인이 적다. 토인으로 촌장을 삼는데, 큰 촌의 촌장을 도독이라 하고, 다음 가는 촌장을 자사라 하고, 그 아래는 백성들이 다 수령이라 부른다. 매우 추워 토지는 논농사에 맞지 않는다.

– 유취국사

이후 무왕은 영토확장을 했습니다. 동북방에 있는 여러 세력을 복속시키고, 북만주 일대를 장악하기 시작했습니다. 이후 당과 대립하게 되는데, 무왕은 장문휴의 수군을 산둥 지방에 보내 공격하게 합니다. 또, 요서 지역에서 당군과 격돌하게 됩니다. 무왕은 돌궐, 일본과 연결하여 당과 신라를 견제하였고, 인안이라는 독자적인 연호를 사용했습니다.

뒤를 이은 문왕은 당과 친선관계를 이루고, 신라와의 대립 관계를 해소하기 위해 노력했습니다. 당의 문물을 수용하고, 신라와는 신라도라는 상설 교통로를 개설하였습니다. 또한 수도를 상경으로 천도하고, 대흥이라는 독자적인 연호를 사용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