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목기사 요약/철근콘크리트 및 강구조/프리스트레스 도입과 손실

위키배움터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도입과 손실[편집]

(안전율)

fci' : 프리스트레스를 도입(재킹)할 때의 콘크리트 자체 응력(강도)
프리텐션 : 30MPa 이상
포스트텐션 : 25MPa 이상
→ 프리스트레스 힘보다 커야 안전
fci : 프리스트레스를 도입(재킹)한 직후 콘크리트에 도입된(남은) 응력

프리스트레스 손실 원인[편집]

♣♣♣ 18-1

  • 즉시손실
    • 탄성변형에 의한 손실
    • 강재와 쉬스[1]의 마찰에 의한 손실
    • 정착단의 활동
  • 시간적 손실
    • 콘크리트 크리프(18-2)
    • 건조수축
    • 긴장재 릴렉세이션

92

  • 프리텐션 부재가 포스트텐션 부재보다 프리스트레스 손실량이 약간 더 큼. 프리텐션 부재가 포스트텐션 부재보다 콘크리트 건조수축, 크리프에 의한 프리스트레스 손실량이 더 큼. 두 경우 모두 건조수축, 크리프에 의한 손실이 큰 몫을 차지.
  • 포스트텐션 방식은 일시에 긴장재를 인장, 정착할 때 콘크리트 탄성변형률에 따른 프리스트레스 감소를 고려하지 않아도 됨.

감소율(손실율), 유효율[편집]

딱히 공식이랄 건 없고 그냥 상식적으로 이해하면 됨.

초기 프리스트레싱 Pi : 재킹(Jacking)력에 의한 콘크리트 탄성수축, 긴장재와 시스의 마찰때문에 감소된 힘

유효 프리스트레싱 Pe : 초기 프리스트레싱이 콘크리트 건조수축 및 크리프, 긴장재의 릴렉세이션에 의해 감소된 힘

감소율

프리스트레스의 손실량 계산[편집]

콘크리트 탄성수축에 의한 손실[편집]

프리텐션 긴장재 도심 배치(16-2)

  • n : 탄성계수비

편심배치의 경우(15-1, 19-1)


18-3

단면이 400×500mm이고 150mm2의 PSC강선 4개를 단면 도심축에 배치한 프리텐션 PSC부재가 있다. 초기 프리스트레스가 1000MPa일 때 콘크리트의 탄성변형에 의한 프리스트레스 감소량은? (단, n = 6)


콘크리트 크리프에 의한 손실[편집]

Φ : 크리프 계수(1 ~ 3. 제시해줌)

콘크리트 건조수축에 의한 손실[편집]

16-1

(훅의 법칙)

정착장치 활동(일단 정착)에 의한 손실[편집]

15-3

(훅의 법칙) 양단 정착 시 ×2해준다.

긴장재 마찰에 의한 손실[편집]

포스트텐션 긴장재의 마찰에 의한 손실 일 때(15-3)의 약산식이 있는데 별로 안 중요해서 안 적었음. 가끔 물어봄.

긴장재 릴렉세이션에 의한 손실[편집]

γ : PS 강재의 겉보기 릴렉세이션 값(PS 강선 : 5%, 강봉 : 3%)

각주[편집]

  1. 포스트텐션 방식에서 강재 삽입 위해 뚫어두는 구멍을 덕트(duct)라 하고 덕트 형성을 위해 쓰이는 관을 쉬스(sheath)라 함.